wine portfolio

와인을 통해 식생활 문화수준을 향상시키는 레뱅드매일

와인을 통해 식생활 문화수준을 향상시키는
레뱅드매일

LEONARD KREUSCH CHRISTKINDLES GLUHWEIN

레오나르드 커리쉬 크리스트킨들 글루바인

독일의 글루바인 산지에서 온 데워 마시는 레드 와인, 겨울 한정 아이템

와이너리
레오나르드 커리쉬 (LEONARD KREUSCH)
생산국
독일
생산지역
독일 > 뉘른베르크
타입
sweet
등급
포도 품종
드라이 레드 와인(슈페트버건더(SPATBURGUNDER), 트로링거(TROLLINGER) 블렌딩) 95.385%, 천연향료베이스(오렌지, 레몬, 블루베리, 정향, 아니스, 시나몬), 설탕
숙성
알코올 도수
8.5%
용량
750ML
수상내역
Description
따뜻하게 마시는 글루바인은 ‘빛나는 와인(GLOW WINE)’이라는 뜻의 독일어다. 글루바인은 겨울이 몹시 추운 독일 지역과 스칸디나비아 지역에서 원기 회복이나 감기 예방을 위한 약으로 마시기 시작했으며, 축제나 벼룩시장 등에 가면 종이컵에 한 국자씩 부어서 파는 포장마차도 만날 수 있고, 크리스마스나 가족 행사 때 항상 빠지지 않고 준비되는 따뜻한 음료이기도 하다. 독일에서는 오렌지 껍질이나 클로브(CLOVE), 시나몬(CINNAMON) 스틱, 여러 향신료를 넣은 티백을 와인에 넣어 좀 더 편리하게 글루바인을 마신다고 한다. 설탕 대신 꿀을 넣어도 좋다. 만드는 방법은 대부분 비슷하지만 나라마다 호칭이 다르다. 프랑스에서는 뱅 쇼(VIN CHAUD), 미국에서는 뮬드 와인(MULLED WINE)이라고 부른다. 글루바인은 와인에 오렌지나 레몬, 기호에 따라 시나몬 스틱, 클로브를 넣고 20∼30분 은근히 끓이면 완성된다. 추운 겨울 캠핑장이나 야외에서 마시기에 가장 적합한 와인이라고 말할 수있다.
Tasting Note
은은하게 퍼지는 오렌지, 정향, 아니스 등의 허브 향이 입 안을 가득 채우며, 온 몸에 온기를 돌게 하는 와인이다. 독일의 글루바인 산지인 뉘른베르크 레시피대로 완벽하게 제조되어 있기 때문에 머그 잔에 따른 후 데우기만 하면 된다.
당도
  • 낮다
  • 높다
바디감
  • 가볍다
  • 무겁다
list